NOTICE


수자원공사, 우즈베키스탄 물 문제 해결 기술지원 재확인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관리자
댓글 0건 조회 590회 작성일 23-11-16 10:00

본문

윤석대 사장 “우즈베키스탄 물 아카데미 설립에 협력키로”

[대전=뉴시스]곽상훈 기자 = 한국수자원공사(K-water)는 14일 대전 본사에서 딜쇼드 아지모프(Dilshod Azimov) 우즈베키스탄 상하수도공사(Uzsuvtaminot) 사장과 만나

우즈베키스탄 물관리 시설 현대화를 비롯해 물문제 해결을 위한 교류 확대 필요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.


양 기관은 한국과 우즈베키스탄이 물 분야 협력 파트너로서 중앙아시아에서의 상호협력 증진을 희망하고 구소련 시절에 건설돼 노후화된 우즈베키스탄의 상하수도 설비

현대화 프로젝트의 성공적 추진과 상하수도 서비스 품질 제고 및 전문인력 양성 등을 위한 협력 의지를 재확인했다.


수자원공사는 아시아개발은행(ADB)과 협력해 2021년부터 진행 중인 ‘우즈베키스탄 상하수도 역량강화 기술지원 사업’ 등을 통해 거둔 성과를 바탕으로 협력의 모멘텀을 이어가고 있다.


우즈베키스탄 물 교육 전문기관인 ‘물 아카데미 구축’ 기본구상 수립도 지원하는 등 긴밀한 소통과 협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.


한편 딜쇼드 아지모프 사장과 경제재무부 공무원 등 관계자들은 19일까지 수자원공사를 방문해 인공지능(AI), 디지털트윈 등 혁신기술을 활용한 한국의 최신 물 관리 시설을 벤치마킹하고,

정책 토론과 물 관리 현안 논의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계획이다.


아지모프 사장은 “우수한 기술과 다양한 경험을 갖춘 수자원공사와 협력 방안을 논의할 수 있게 되어 뜻깊다”라며 “향후 물 관리 기술 지원, 역량강화 및 물 교육 전문기관 구축 등

한국수자원공사와의 적극적인 협력을 이어갈 계획”이라고 했다.


윤석대 사장은 “수자원공사는 타슈켄트에 중앙아시아지사를 운영하며 서우즈벡 상수도 개발사업 관리 및 상하수도 역량강화 기술지원 사업 등 다양한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”면서

“양 기관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협력사업들이 계속해서 만들어지길 기대한다”라고 밝혔다.


곽상훈 기자(kshoon0663@newsis.com)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(주)에셈블
대전시 유성구 도안북로 62 아스키빌딩 3층(용계동 670-1번지)
1522-0379
(042) 489-6378 / (042) 489-6379